@Haruki_essay 오늘 같은날 눈물나는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