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구, 남부순환로 일대 환경개선 사업 추진

지역뉴스 관악구, 남부순환로 일대 환경개선 사업 추진

  • @khson0324


    관악구 남부순환로 주변 일대가 쾌적하고 깔끔한 모습으로 재탄생하고 있다.

    구는 쾌적한 보행환경 조성과 지역상권 활성화를 위해 거리가게 개선, 전력선 지중화 사업, 가로녹지 조성, 조형물 설치 등 보행자 중심의 거리조성 사업을 추진 중이다.

    먼저 보행불편과 도시미관을 해치던 신림역·서울대입구역 주변 무허가 노점이 정돈되고 거리와 조화를 이룬 거리가게로 싹 변신했다. 지난 5월 신림역 일대 21개소, 9월에 서울대입구역 일대 19개소, 올해 총 거리가게 40개소의 판매대 교체와 정비 작업을 실시했다.

    거리가게 개선과 함께 주변 낡은 보도블럭 및 경계석 정비, 안전펜스 설치, 화단 및 나무 식재 등 환경정비 사업을 통해 누구나 이용하고 싶은 거리가게 보행 친화적인 거리를 조성했다. 특히 구는 주민, 노점상, 상인들의 상생과 협력으로 보행환경개선사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해 모범을 제시했다.

    구청장은 “거리가게 사업은 이해관계자 간 협의와 논의로 진행되는 만큼 모든 단계에서 각고의 노력이 필요했다”며 “거리가게 상인과 지역 상인, 시민들이 공존의 가치를 실현하는 상생 모델로 거듭나길 바란다”고 말했다.

    관악구 주요 간선도로인 관악로(봉천사거리~봉천고개) 구간 동·서측 2.22km 전기·통신선로 지중화사업도 추진하고 있다. 한국전력공사·통신사와 협약을 맺어 총 173억원을 투입해 보행 지장물인 전신주·통신주 지중화, 안내판 이전 및 교체, 보도 전 구간 정비를 진행한다.

    서측 구간은 오는 11월말에 지중화 사업이 완료되며, 동측 구간은 올해 말까지 관로매설 공사 및 보도정비 공사를 마무리하고 내년 6월에 지중화 사업이 완료할 계획이다.

    남부순환로(신림역~사당역) 약5km 구간, 관악로(봉천고개~서울대정문) 약3km 구간에 기존 중앙분리대와 가로변의 부족한 수목식재를 채우고 플랜터를 설치하는 등 주민들이 계절의 변화와 아름다움을 만끽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최근 ‘핫플’로 떠오른 서울대입구역 주변 샤로수길(관악로 14길)에는 골목상권 활성화와 도시미관 개선을 위해 조형물을 설치했다. 야간에는 시시각각 색이 변하는 LED조명과 3D 홀로그램조명 연출로 관악구의 혁신과 변화하는 이미지를 표현한다.

    구는 홍보 조형물, LED 바닥 조명 등 다양한 컨셉의 볼거리를 추가 제공하여 샤로수길을 골목상권의 활력이 넘치는 서울의 핫 플레이스로 만들어 나갈 계획이다.

    구청장은 “노후화된 거리가게 개선, 무질서한 가로환경 개선, 가로변 녹지 사업 등 앞으로 더욱 더 체계적인 보행환경 조성과 관리를 통해 거리의 작은 공간 하나까지 주민의 휴식공간이 되는 청정삶터 관악, 골목상권이 살아나는 더불어경제 관악을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손광현 기자>

    댓글쓰기

사진 게시하기

끌어 넣기, 터치 또는 클릭

'관악구, 남부순환로 일대 환경개선 사업 추진'에 답변달기



78 − 70 =

    • 낙원떡집

      글쓴이: 박순정기자 지역뉴스

      떡집운영 경력30년 낙원떡집(관악구 신사시장내 D동 202호) 지연희 사장님 친절한 점포, 좋은이웃가게 우수자원봉사자 할인가맹점이다. 이바지떡…

    15 게시글 보임 - 1에서 15까지 (총 458 중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