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구,‘학생-마을어른 친구맺기’ 학생 지원

지역뉴스 관악구,‘학생-마을어른 친구맺기’ 학생 지원

  • @khson0324

    관악구(구청장 박준희)가 코로나19 장기화로 학교 교육환경의 급격한 변화에 따라 기초학력 부진과 코로나블루 등 문제를 겪고 있는 지역 청소년 지원을 위한 ‘학생-마을어른 친구맺기’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학교수업이 원격으로 진행되다 보니 보호자가 없는 아이들의 경우 기초학력 부진과 혼자 지내는 시간이 많아짐에 따라 게임에 빠지는 등 다양한 문제가 발생하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구는 혁신교육지구사업의 민‧관‧학 거버넌스를 통해 교육복지 사각지대 청소년 지원방안을 강구하였으며, 동작관악교육지원청 및 지역의 다양한 교육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학생-마을어른 친구맺기’ 사업을 실시하게 됐다.

    ‘학생-마을어른 친구맺기’ 사업은 교육 및 상담 등의 경력이 있는 마을어른을 학생과 매칭하여 ▲온라인 수업 ▲과제 지도 ▲관심사 및 일상소식 공유 등을 진행한다.

    특히, 대면과 비대면을 병행하여 주 5일 동안 매일 멘토링하는 방식으로 가족과 같은 유대관계를 조성함으로써 아이들의 심리적 안정을 도모한다.

    현재 마을어른에는 음악치료사, 미술치료사, 독서토론 지도교사 등 다양한 경력을 가진 11명의 멘토들이 30여명의 학생들을 대상으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가정방문과 전화상담 등을 통해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한편 구는 이외에도 서울대학교 등 대학생들과 함께 학습‧진로‧진학을 지원하는 ‘SAM 멘토링’, 예체능‧문화예술 활동을 지원하는 ‘테마별 톡톡 멘토링’ 등 지역의 청소년들을 위한 다각적인 지원활동을 펼치고 있다.

    박준희 구청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청소년들이 학업 등 학교 활동에 매진할 수 없는 상황이 매우 안타깝다”며 “관내 마을 강사 및 다양한 기관들과 협력하여 청소년들의 학업과 심리정서지원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보도자료는 배포 즉시 보도할 수 있습니다.

    <손광현 기자>

    댓글쓰기

사진 게시하기

끌어 넣기, 터치 또는 클릭

'관악구,‘학생-마을어른 친구맺기’ 학생 지원'에 답변달기



+ 41 = 45


  • 15 게시글 보임 - 1에서 15까지 (총 417 중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