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구 여성 1인가구200세대에 안심홈 3종 셋트 지원

기자노트 관악구 여성 1인가구200세대에 안심홈 3종 셋트 지원

  • @khson0324

    관악구, 여성 1인가구 200세대에 안심홈 3종 세트 지원 (2020.04.29)

    • 올해 지원규모 200가구, 관내 전세보증금 1억 5천만 원 미만 주택 거주 여성 1인 가구
      • 현관문 보조키, 문 열림 센서, 휴대용 긴급비상벨 안심홈 3종 세트 구성

      관악구(구청장 박준희)가 여성 1인가구의 안전한 주거생활을 지원하기 위해 여성 ‘1인가구 안심홈 3종 세트 지원사업’을 실시한다.

      구는 지난해 서울시 공모사업으로 첫 시작으로 여성 1인가구 156세대에 안심홈 세트를 지원했으며, 당해 여성 1인가구의 사업 만족도가 높아 추가경정 예산을 편성해 179세대에 더 지원했다.

      구는 “올해 지원 규모는 약 200가구이며, 여성 1인가구의 수요가 나날이 높아짐에 따라 기존의 전세보증금 기준을 1억 미만 주택에서 1억 5천만 원 미만 주택으로 완화해 지원 대상을 확대한다.”라고 밝혔다.

      ‘안심홈 세트 지원사업’은 ▶이중 잠금장치인 현관문 보조키 ▶외부에서 문을 열고 들어오면 경보음과 함께 지인에게 문자가 전송되는 문 열림 센서 ▶비상시에 당기면 경보음과 함께 지인 및 112에 비상메세지가 자동 전송되는 휴대용 긴급 비상벨 총 3종으로 구성되어 있다.

      관악구에 거주하는 여성 1인가구로서 전세보증금 1억 5천만 원 미만 주택에 거주하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신청을 원하는 여성 1인가구는 관악구청 홈페이지(www.gwanak.go.kr)[뉴스소식 > 고시공고]의 공지사항을 참고해서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한편, 관악구는 지난해 여성가족부에서 지정하는 ‘여성친화도시’로 선정돼 ▲여성 1인 점포 안심벨 지원 ▲여성안심귀가 스카우트 ▲여성안심 택배함 ▲여성안심지킴이집 ▲불법촬영카메라 점검 장비 대여서비스 ▲우리동네 여성 안전반상회 개최 등 여성 안전을 기반으로 한 여성친화 사업을 다각적으로 펼치고 있다.

      박준희 구청장은 “지난해 처음 시작한 안심홈 세트 지원사업에 대한 여성 1인가구의 호응도가 매우 높아 올해는 더 많은 여성 1인가구가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대상 기준을 완화했다.”라며, “안심홈 세트 지원사업을 비롯해 여성의 안전한 주거환경을 도모하는 다양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추진하겠다.”라고 말했다.

    손광현 기자

    댓글쓰기

사진 게시하기

끌어 넣기, 터치 또는 클릭

'관악구 여성 1인가구200세대에 안심홈 3종 셋트 지원'에 답변달기



− 2 = 4


  • 15 게시글 보임 - 1에서 15까지 (총 147 중에서)